복지부, 긴급한 사정 장기요양 어르신을 위한 단기보호확대
복지부, 긴급한 사정 장기요양 어르신을 위한 단기보호확대
  • 케이포커스
  • 승인 2019.08.29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1일부터 주야간보호기관 내 단기보호 시범사업 운영

보건복지부는 9월 1일(일)부터 장기요양 ‘주야간보호기관 내 단기보호 시범사업’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집에서 장기요양 재가서비스를 받는 어르신을 돌보는 가족들의 가장 큰 고민은 갑작스러운 입원, 야근, 출장 발생 시 홀로 집에 남겨져야 하는 어르신에 대한 돌봄 문제였다.이런 경우에 어르신을 돌볼 수 있는 마땅한 기관이 없어 친척, 이웃에게 도움을 요청하는 등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


이번 시범사업은 긴급한 사정으로 홀로 남겨져야 하는 장기요양 어르신을 인근 주야간보호기관에서 일정 기간 돌보는 단기보호 사업이다.
주야간보호기관은 접근성이 높아 집 근처에서 보다 편안한 마음으로 단기보호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시범사업에는 전국 주·야간보호기관 30개소가 참여(붙임)하며, 신청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노인장기요양보험 누리집(longtermcare.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범사업 대상은 장기요양 1~5등급을 받고, 재가서비스를 이용하는 어르신이며, 낮 시간 주·야간보호서비스를 이용한 후 같은 기관에서 연이어 이용할 수 있다.
단기보호는 1~5등급 공통으로 월 최대 9일까지 이용할 수 있으며, 월 한도액 내에서 다른 재가서비스와 선택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보건복지부 양성일 인구정책실장은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가족의 불가피한 사정이 발생하더라도 어르신에 대한 돌봄 공백을 어느 정도 메울 수 있게 되길 기대하며 이번 시범사업이 어르신이 머물던 집에서 안정적으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발걸음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미지출처 - 보건복지부 홈페이지
이미지출처 - 보건복지부 홈페이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406 A동 801호 (대치동, 샹제리제센터)
  • 법인명 : 케이포커스
  • 제호 : 케이포커스
  • 대표전화 : 02-555-0557
  • 팩스 : 02-555-055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윤기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42
  • 등록일 : 2018-06-11
  • 발행일 : 2018-08-01
  • 발행/편집인 : 김대광
  • 편집국장 : 권혁무
  • 메일 : 편집국/광고부 newskfocus@naver.com
  • 발행목적 : 5만 한국교회와 1,200만 한국 성도들에게 기독교 진보와 보수, 교단과 교파에 치우치지 않는 공정한 기독교 정보를 제공하고자 한다.
  • 케이포커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케이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