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커스 산책 - 정복수 목사] 군대를 기회의 장소로 삼아라
[포커스 산책 - 정복수 목사] 군대를 기회의 장소로 삼아라
  • 케이포커스
  • 승인 2018.11.12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대를 기회의 장소로 삼으라

아들이 논산훈련소에서 기초군사훈련을 받고, 평택 카투사로 가서 더 센 3주간의 적응훈련을 마치고 금주 중에 자대배치를 받는다. 논산훈련소에 입소하던 날 큰 절을 하며 잘 다녀오겠다고 했지만 사실은 1년 전 입영날짜를 통보받던 날부터 군대가기 싫다고 말하곤 했었다. 카투사라면 신의 아들이 가는 곳이라고 할 만큼 편하다고 들었다면서도 군대는 군대라며 부담스러워했다. 최근 국방부는 현역병의 군복무 기간을 더 단축한다고 발표했다. 그래도 군대는 여전히 부담스럽다는 필자의 아들같은 젊은이들에게 해주고 싶은 말이 있다.

아들이 논산훈련소에 입소하던 날 신병들 중에는 해외에서 온 친구들도 있었다. 훈련 조교는 이들이 군대에 꼭 오지 않아도 되는데 자원하여 입대한 친구들이라며 모든 신병들 앞에서 칭찬하였다. 할 수만 있으면 군대에 가지 않으려고 하는 데 자원한 젋은이들은 어떤 마음으로 입대하였을까? 구체적인 동기는 모르지만 적어도 군대는 경험해볼만한 곳이라고 생각하고 오지 않았을까? 무슨 일이든 중요한 것은 마음가짐이다. 기왕 군대에 가야 한다면 마지못해 끌려가듯 가기보다 이들처럼 군대는 새로운 인생의 경험을 하고 배우는 기회의 장소라고 생각하면 적극적으로 임할 수 있을 것이다.

첫째, 고난은 인생의 학교라는 말이 있다. 누구든지 힘들고 어려운 고난을 겪으면서 인생이 성장한다는 뜻이다. 뒤집어 말하면 고난 없는 인생은 제대로 성장하지 못한다는 말이다. 힘들고 어렵게 여겨지는 경험중 하나가 군대생활이다. 부모 슬하에서 편히 지내다가 힘든 훈련과 엄격한 규율 속에 생활하려니 당연히 힘들 수밖에 없다. 그런데 그런 힘든 생활에 적응해가는 과정을 통해 인생을 배우게 된다. 성인이 되어 스스로 헤쳐나가야 할 인생은 생각처럼 그리 만만하지 않다. 어떤 인생의 파도가 나를 기다리고 있는지 알 수 없다. 군 생활이 그 만만치 않은 인생의 파도를 이길 수 있는 힘을 기르고 지혜를 터득하며 준비할 수 있게 해준다면 한번 해 볼만하지 않겠는가!

둘째, 군 생활이 힘들 때마다 더 하나님께 가까이 나아가길 바란다. 그 때를 하나님을 더 깊이 만나는 기회로 삼으라. 하나님은 힘들 때 더 깊이 우리를 만나고 힘이 되어주시기를 원하기 때문이다. 필자는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바로 해군에 입대하여 황금같은 청춘시절을 부사관으로 힘들게 복무했다. 군 위탁 장학생으로 고등학교를 다녔다는 명목으로 선택의 여지도 없이 5년이란 긴 세월을 군대에서 보내야 했다. 군 생활이 갈수록 더 힘들고 지루하게 여겨질수록 필자는 더 말씀을 가까이 하고 더 많이 기도하며 더 예배를 사모했다. 그렇게 하지 않고는 오랜 군 생활의 힘듦과 지루함을 이겨나갈 수 없었기 때문이다. 그런 어느 날 하나님은 에베소 2장 8-9절의 말씀(너희가 그 은혜를 인하여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을 얻었나니 이것이 너희에게서 난 것이 아니요 하나님의 선물이라 행위에서 난 것이 아니니 이는 누구든지 자랑치 못하게 함이니라)으로 마음을 두드리셨고 필자는 마음 문을 활짝 열고 예수님을 구원자 곧 그리스도로 영접하며 하나님의 자녀가 될 수 있었다. 군 생활의 어려움이 필자가 예수님을 인격적으로 구주로 믿고 하나님을 만나는 계기가 된 것이다. 이후로 하나님이 5년의 군 복무를 하게 하신 것은 반드시 뜻이 있음을 믿으며 힘들지만 의미있는 군 생활을 하고 전역 후를 준비할 수 있었다.

셋째, 군 복무기간을 보다 나은 인생을 준비하는 기회로 삼기 바란다. <나는 세상의 모든 것을 군대에서 배웠다> 라는 책이 있다. 이 책에는 많은 청년들이 힘들고 부담스럽게 여기는 군 생활을 오히려 자신의 미래를 준비하는 기회로 삼았던 청년들의 이야기가 소개되고 있다. 그 중에는 입대 전 뚱보에서 몸짱으로 전역한 사례, 군대에서 책 100권을 독파한 사례, 군대월급으로 복학 등록금을 마련한 사례, 군 복무하며 8개의 자격증을 취득한 사례, 심지어는 사법고시에 합격한 사례까지 소개된다. 이들에게는 공통점이 있었다. 어차피 가야하는 군대를 자신의 인생을 보다 의미있고 알차게 업그레이드 시키는 기회의 장으로 삼고 적극적으로 군 생활에 임했다는 점이다.

넷째, 군대에서 인간관계를 넓히며 함께 국가를 위해 공동의 목표를 추구하라.

군대에서는 그동안 주로 접해왔던 가족과 친구라는 울타리를 넘어 다양한 배경을 가진 다양한 계층의 사람들을 만나게 된다. 성장배경이 다르고 관심분야, 지식수준, 신분적 배경 등 많은 것이 다르다. 물론 상명하복의 관계라는 제한된 조건을 갖고 있지만 매우 다양한 인생경험을 나누며 서로에게 배우고, 국가를 위해 함께 일하며 공동의 목표를 추구하는 것은 군대 밖에서는 누리기 힘든 소중한 경험이다. 이런 경험을 충실히 쌓고 나가면 개인주의가 갈수록 심화되는 현대사회에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소중한 인재로 쓰임받게 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406 A동 801호 (대치동, 샹제리제센터)
  • 법인명 : 케이포커스
  • 제호 : 케이포커스
  • 대표전화 : 02-555-0557
  • 팩스 : 02-555-055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윤기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42
  • 등록일 : 2018-06-11
  • 발행일 : 2018-08-01
  • 발행/편집인 : 김대광
  • 편집국장 : 권혁무
  • 메일 : 편집국/광고부 newskfocus@naver.com
  • 발행목적 : 5만 한국교회와 1,200만 한국 성도들에게 기독교 진보와 보수, 교단과 교파에 치우치지 않는 공정한 기독교 정보를 제공하고자 한다.
  • 케이포커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케이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